상단영역 탑메뉴 및 미들메뉴/메인메뉴/배너

본문 바로가기

쇼핑몰 검색

[ 자전거생활 | 자전거 ]

평범의 베일 뒤에 숨은 비범한 산세

본문

 


 

 

음성 가섭산~보덕산 일주

 

어디에 있는지, 무슨 특산물이 있는지 감을 잡기 어려운 지역 중 하나가 음성이다. 흔치 않게음(陰) 자를 지명에 넣고 있고 역시 특별한 이름의 가섭산(710m)이 날렵하게 솟아 있다.


읍내 남쪽의 보덕산(509m)은 언젠가 큰 인물이 난다고 ‘큰산’이라고도 부르는데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생가가 풍수상 좋은 자리에 있어서 주민들은 전설을 뒷받침한다고 믿는다.

 

조용한 은둔의 고장, 그 곳을 대표하는 산들의 진면목은 과연 어떨까 글 · 사진 김병훈(본지 발행인) 모델 이윤기(본사 이사)

 

 

 

 

음성? 음… 경기도인가, 충청도인가? 충청도인것 같은데 그럼 충남인가 충북인가…. 미안한 말이지만 솔직히 현실이기도 한 것이 유독 존재감이 없는 지방이 있다.

 

물론 주관적인 생각일 수도 있으나 꽤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는 그런 곳이 있는데 내게 특히 그런 곳 중의 하나가 음성이다. 몇 달 전 한겨울, 문득 오지 열차가 몹시 타고 싶어 대전~제천 간 충북선 무궁화에 오른 적이 있다.

 

그때 음성역을 지나면서 ‘야 내가 전국을 그렇게 많이 돌아다녔는데 여긴 생전 처음이구나!’ 싶었다. 처음 보는 풍경, 처음 보는 산, 처음 보는 지명이었다. ‘음성이 여기 있었네!’ 하는 재발견이랄까.

 

어찌 보면 여행을 취미이자 업으로 삼는 사람으로서, 이 땅을 사랑하는 사람으로서 부끄러운 일이다. 그렇게 미안한 마음 반, 호기심 반으로 음성의 산을 올라보기로 했다.

 

뜻밖에 읍내 주변에만도 가섭산(710m)이 헌칠하고 ‘큰산’으로 불리는 보덕산(509m)도 남쪽으로 둔중하다. 알고 보니 보덕산 아래에... 

 

 

다음 이야기가 궁금하신가요?
간편하게 바로 구매해서 읽어보세요.

장바구니

오늘본상품

없음

위시리스트

  • 보관 내역이 없습니다.

더 매거진 ㅣ 대표 이기선 ㅣ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502 , 206호(월드컵파크프라자)
사업자등록번호 [ 210-27-93933 ] ㅣ 통신판매업 신고 ( 제 2013-서울마포-0585호 )
TEL : 02-2233-5030 ㅣ FAX : 02-3152-0040 ㅣ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성호준
E-mail : e-magazine@naver.com

ⓒ 더매거진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