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탑메뉴 및 미들메뉴/메인메뉴/배너

본문 바로가기

쇼핑몰 검색

[ 주간조선 | IT ]

괴물배터리 전쟁

본문

 

 

 

승패는 여기서 갈린다 배용진 기자 max@chosun.com 

 

‘괴물배터리’ 전쟁이 시작됐다. 전기차의 핵심인 차량용 배터리를 둘러싼 글로벌 사업자들의 개발 경쟁이다. ‘괴물 배터리’는 빨리 충전되면서도 충전이 오래가는(차량 항속거리가 긴) 고성능 배터리다. 일본의 도시바는 지난 10월 3일 보도자료를 내 “6분 충전해 325㎞를 달리는 배터리를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2019년부터 양산 예정이다. 이전까지의 전기차 배터리는 짧아도 30분 이상을 충전해야 했다. 

 

세계 각국이 매연을 발생시키지 않는 전기차에 보조금을 지급하면서 생산과 개발을 장려하지만 아직까지 전기차가 대중화되지 못하고 있는 이유는 전기차 배터리의 경제성이 내연기관을 앞서지 못하기 때문이다. 아직까지 전기차의 항속거리(1회 충전해 주행할 수 있는 거리)는 최신형 모델이라 해도 300㎞ 수준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

 

 

다음 이야기가 궁금하신가요?
간편하게 바로 구매해서 읽어보세요.

장바구니

오늘본상품

없음

위시리스트

  • 보관 내역이 없습니다.

더 매거진 ㅣ 대표 이기선 ㅣ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502 , 206호(월드컵파크프라자)
사업자등록번호 [ 210-27-93933 ] ㅣ 통신판매업 신고 ( 제 2013-서울마포-0585호 )
TEL : 02-2233-5030 ㅣ FAX : 02-3152-0040 ㅣ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조승현
E-mail : e-magazine@naver.com

ⓒ 더매거진 Corp.